최신 뉴스


패키징 관련 최신 소식과 주요 환경 정책 변화를 알려주고

패키징 하나 하나의 요소가 우리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도록 여론을 만드는 패키징 뉴스입니다. 

패키징 관련 기사화를 원하신다면 제보를 보내주세요.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문의전화 : 1566-6491, 이메일: allpkg@naver.com

SK티비엠지오스톤, 삼화페인트-피앤비와 생분해성 페인트 용기 개발한다

2024-01-25
조회수 210

1분기 내 생분해 라이멕스(LIMEX) 페인트 용기 도입


▲ SK티비엠지오스톤과 삼화페인트공업, 피앤비는 1월 22일 서울 종로구 SKC 본사에서 ‘생분해 친환경 페인트 용기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지현 SK티비엠지오스톤 대표와 류기붕 삼화페인트공업 대표, 황연기 피앤비 대표(왼쪽부터)가 양해각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SKC(대표이사 박원철)의 생분해 소재사업 투자사 SK티비엠지오스톤이 삼화페인트공업과 손잡고 친환경 도료 용기 시장에 진출한다.

SK티비엠지오스톤과 삼화페인트공업, 용기 제조 전문회사 피앤비는 1월 22일 서울 종로구 SKC 본사에서 ‘생분해 친환경 페인트 용기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에는 양지현 SK티비엠지오스톤 대표와 류기붕 삼화페인트공업 대표, 황연기 피앤비 대표 등 각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3사는 ▲친환경 페인트 용기 적용 및 판매, ▲페인트 용기에 최적화된 친환경 원료 개발 및 공급, ▲페인트 용기 개발 및 제조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삼화페인트공업은 올해 1분기부터 SK티비엠지오스톤의 친환경 생분해 라이멕스(LIMEX) 소재로 피앤비가 제조한 페인트용기를 도입할 계획이다. SK티비엠지오스톤은 생분해 소재인 PBAT((Polybutylene Adipate Terephthalate)와 천연 물질인 석회석 기반의 라이멕스를 결합한 생분해 라이멕스로 기존 용기와 같은 내구성과 가공성, 밀폐력 등의 물성을 구현해냈다.


▲ SK티비엠지오스톤의 생분해 라이멕스로 만든 친환경 페인트 용기의 모습.


국내 페인트 시장 규모는 연간 약 4조 원 안팎으로, 유통되는 용기 규모만 수만 톤에 이른다. 기존 플라스틱 용기는 가볍고 사용이 편리하지만, 매립이나 소각 시 분해되지 않고 미세 플라스틱 등의 오염을 유발한다. 반면 생분해 라이멕스 용기는 원료 자체가 친환경적일 뿐만 아니라 퇴비화 조건을 거치면 6개월 이내 90% 이상 생분해되어 자연으로 돌아간다.

SKC는 앞서 2021년 라이멕스 기술을 보유한 일본 TBM사와 합작해 SK티비엠지오스톤을 설립하고 생분해 라이멕스 상업화를 추진해왔다. 또한 투자사 에코밴스를 통해 독자기술로 개발한 고강도 PBAT의 상업화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2025년 가동을 목표로 베트남 하이퐁시에 세계 최대 규모인 연산 7만 톤 규모의 PBAT 생산시설과 연산 3만 6,000톤 규모 라이멕스 생산시설 건설을 추진 중이다.

양지현 SK티비엠지오스톤 대표는 “도료, 용기 시장에서 우수한 경쟁력을 가진 삼화페인트공업, 피앤비와 생분해 소재 원천 기술을 가진 SK티비엠지오스톤의 협업은 강력한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생분해 소재의 활용도를 더욱 다양화해 친환경 소재사업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